monologue

最期は端的に

바버렛츠 The Barberettes

Love Shoes (feat. Stuart Zender) 바버렛츠

우리 엄마 나를 낳아주셨을 때 착한 사람 예쁜 사람 되라 했는데 ママが私を産んでくれたとき 優しくて可愛い人になってって言ったのに 오 난 가끔씩 궁금해 이렇게 사는 게 도대체 맞는 건지 時々気になる こうして生きるのが本当に正しいのかな 낮엔 공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