読者です 読者をやめる 読者になる 読者になる

monologue

最期は端的に

낡은 그리움(Reminiscing) 에일리(Ailee)

 

 

늘 하던 대로 눈을 떴는데 니 생각이 날 때

いつもしてた通り 目を開けたのに 君への思いがある時

하루가 틀어지곤 해 지겹도록 미운 너

一日がずれたりして うんざりするほど憎い君

 

but I miss you and I need you 전보다도 더

but I miss you and I need you 前よりももっと

이젠 울기에도 조금 민망해진 timing

今は泣くことにも 少し決まり悪くなった timing

참 뭐랄까 낡은 그리움

本当 何て言うのかな 古びた恋しさ

 

너무 많은 coffee를 마신 건가 봐

多すぎる coffeeを飲んだみたいな

잠이 오지 않아 뒤척인 시간 뒤에 내 베개 밑엔 네 얼굴

眠れなくて寝返りをうつ時間に 私の枕の下には君の顔

 

so I miss you and I need you 전보다도 더

so I miss you and I need you 前よりももっと

이제는 울기에도 조금 민망해진 timing

今は泣くことにも 少し決まり悪くなった timing

참 뭐랄까 낡은 그리움

本当 何て言うのかな 古びた恋しさ

 

좋았었던 날들이 그저 그런 날들이

幸せだった日々が  ただそんな日々が

다를 것도 없어진 그저 그런 해프닝

他にないような ただそんなハプニング

 

좋았었던 날들이 그저 그런 날들이

幸せだった日々が ただそんな日々が

다를 것도 없어진 그저 그런 그저 그런 날들

他にないような ただそんな ただそんな日々

 

먼지만 하얗게 쌓여가 한때는 내 제일 아름답던 모든 게

埃ばかり白く積もる ある時は 私の一番美しかった全てが

 

I miss you (그럼에도 여전히 난 너를 그리워해)

I miss you (それでも今だに私は君が恋しい)

and I need you to be by my side

이젠 부르기도 조금 어색해진 너는 참 뭐랄까 미운 그리움

今は呼ぶのもちょっと気まずくなった君は 何て言うのかな 憎い恋しさ

 

좋았었던 날들이 그저 그런 날들이

幸せだった日々が ただそんな日々が

다를 것도 없어진 그저 그런 해프닝

他にないような ただそんなハプニング

 

믿었었던 말들이 약속했던 날들이

信じてた言葉が 約束してた日々が

힘없이 다 흩어진 그저 그런 그저 그런

儚くみんな散らばった ただそんな ただそんな…